공지사항 명원무역 > 고객센터 > 공지사항

공지사항 신선농산물 수출도 사상 최대
2018-12-13 16:28:41
명원무역 (myeongwon) <> 조회수 97
61.82.111.86

신선농산물 수출도 사상 최대

11월말 11.6억 달러로 19% 증가... 중국시장 사드 여파에서 회복

 

전체 수출이 사상 최대를 기록한 가운데, 신선농산물 수출도 올해 역대 최고 기록을 갈아치우고 있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에 따르면 11월말(잠정치 기준) 신선농산물 수출은 11억5690만 달러로 작년 같은 기간에 비해 18.9% 증가했다.

또 이는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던 2013년도 11월말 수출실적 10억8200만 달러보다도 6.9% 증가한 것이다.

품목별로는 인삼류 수출이 1억6900만 달러로 23.5% 늘었는데 이는 중국미국 등의 홍삼 수요 증가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과실류도 2억7800만 달러로 15.6% 늘었다. 이는 배트남에 대한 배 수출과 홍콩에 대한 포도 수출이 늘어난 덕분이다.

특히 베트남으로는 배가 60.6%, 포도가 52.5% 크게 늘었다. 채소류는 아세안 지역에 대한 딸기 수출 증가 덕분에 2억5000만 달러로 7.5% 늘었다.

딸기는 싱가포르와 태국 등을 중심으로 수출이 잘 돼 12.6%의 증가세를 기록했다.

국가별로 보면 일본은 파프리카(6.0%)와 김치(24.3%), 중국은 인삼(47.9%)과 유자차(22.0%), 미국은 배(16.1%), 인삼(14.8%) 수출이 크게 늘었다.

aT는 특히 중국시장이 사드 여파에서 벗어난 것으로 분석했다.

이 기간 중 중국으로의 신선농산물 수출은 10억1600만 달러로 13.5% 늘었다.

동남아지역에 대한 수출도 한류 열풍과 이를 활용한 시장개척 사업 추진으로 전년 대비 43.5%나 증가하였다.

aT는 신선농산물 및 국산원료 사용 가공식품 우대지원제도를 도입한 것과 신선농산물 품목별 수출통합조직 육성 및 NongZip 구축으로 수출용 농산물 안전성 강화, 품질관리, 수출창구 단일화를 추진한 점, 신선농산물 전문 판매점인 K-Fresh Zone을 태국 등 3개국 18개 매장으로 확대한 것 등이 수출확대에 기여한 것으로 평가했다.

[한국무역신문 제공]

 

출처 : 한국무역협회 홈페이지





서울 강남구 역삼동 832-7 황화빌딩 1710호 (135-080)
COPYRIGHT © 명원무역. CO. LTD. ALL RIGHTS RESERVED